2017 G_STAR ASUS(에이수스) Booth

라이프2017.11.19 21:30

이번 메인보드 제품들을 보면서 ASUS도 드디어 M-ATX에도 ASUS만의 감성적인 디자인이 잘 살려진 메인보드 제품들을 만나 볼 수 있었다. 이를 계기로 ITX 메인보드 사용자들을 위해 ITX 사이즈 메인보드에도 디자인을 조금 신경 써줬으면 좋겠다.( 필자는 ITX 메인보드 사용자가 아니지만 ITX 메인보드에 디자인도 좀 많이 신경을 써줬으면 좋겠다. 물론 램 꼽고 글카 꼽고 꼽을꺼 다 꼽다 보면 ITX라는 작은 사이즈의 메인보드는 메인보드에 장착 된 하드웨어들에 가려지기에 필요가 있겠냐 싶기도 하지만... 그래도 좀 변해졌으면 좋겠다.)






ASUS 社의 게이밍 기어 브랜드 R.O.G(Republic Of Gamers) 브랜드의  장 패드로써 기존에 출시 했던 장패드 보다 좀 더 깔끔해진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. 그리고 기존에 출시되고 있는 장패드는 개인적으로 너무 크다고 생각하는데 이번 장패드의 사이즈는 적당하다고 판단된다. 그리고 가격면에서도 현장에서 판매하는 거라 그런건지는 잘 모르겠지만 ASUS 제품 치고 엄청 싼 가격이였다. 






살짝 필자의 취향으로 시선을 끈 게이밍 헤드셋!!!






정말 필자가 생각하는 기성품 중에 최고의 감성 키보드 ASUS R.O.G Claymore! 이 제품을 만져볼 수 있는 기회가 없었는데 이번 G_STAR로 통해 만져볼 수 있어 정말 기뻤다. 타건도 해보고 Claymore의 장점으로 텐키패드를 탈부착 해보고 반대 방향에도 부착해보고 엄청난 고가의 제품이기에 이런 기회는 생각보다 반가울 수 밖에 없다. 

그리고 빨간 색상의 포인트 키캡은 왠지 GD시스템의 길동님?!?!!! ㅋㅎㅋㅎ






ASUS R.O.G SPATHA(스파타) 유,무선 게이밍 마우스 또한 만져볼 수 있었다. ASUS의 제품은 전체적으로 프리미엄 가격대로 측정되어 있어 전체적으로 좀 지나치게 많이 비싸다. 이 제품도 상당히 고가의 제품으로 쉽게 만져볼 수 없는 제품인데 이번 G_STAR를 통해서 그립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되어 필자 뿐만이 아닌 행사에 참여한 게이밍 기어에 관심이 많은 분들은 필자처럼 무척 반가워 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.(그런데 생각보다 그립감이 너무 별로 였다. 물론 주관적일 수 밖에 없는 부분이지만 양쪽 측면의 라인이 너무 퍼진 디자인 구성으로 손이 제법 큰 사용자만이 편하게 사용할 수 있을 것이라 판단된다.)   


   ASUS(에이수스) Booth 

필자는 이번 G_STAR 행사에 ASUS가 참여했다는게 너무 반가웠다. 그 이유는 필자같이 하드웨어에 관심이 많은 분들까지 생각하여 행사 준비가 되어 있다는게 너무 좋았기 때문이다. 솔직히 게이밍 키보드와 마우스만 하더라도 용산에 유명한 타건매장을 가더라도 너무 비싼 제품이라 샘플 또는 그립해 볼 수 있도록 전시되어 있는 곳을 찾아볼 수가 없다.(지방에서는 타건매장이라고 해봐야 소소하게 진열되어 있는 일렉트로닉 마트 정도... 물론 ASUS 제품은 찾아 볼 수 없다.) 그리고 출시를 알리는 신제품 소식과 이벤트 그리고 오버워치 프로게이머들과 같이 게임을 할 수 있는 이벤트까지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는 모모습에 G_STAR 행사에 참여한 느낌을 제대로 받을 수 있었으며 개인적으로 가장 즐거운 부스였다.(실제로도 필자는 ASUS 부스에서 이벤트 및 제품 체험 등 가장 많이 참여하였다.) 



작성자

Posted by TH화광

태그

관련 글

댓글 영역

티스토리 툴바